오늘도 바람은
보드란 내음으로 스치듯
저 멀리
사뿐
춤을추듯 지나간다...

개인정보보호 Mail
copyrightⓒ www.horangi.kr 낭만호랑이